‘그랜드오프닝’…이진아가 여는 ‘진아식당’

기사입력 2018-06-14 16:35:3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가수 이진아가 ‘진아식당’을 연다.



이진아가 오는 7월13일과 14일 서울 성수아트홀에서 단독 콘서트 ‘그랜드오프닝-진아식당’으로 팬들과 만난다. 이진아의 첫 정규음반이자 2016년 첫 시작을 알린 ‘진아식당 3부작’의 완결판이 공개되는 것을 기념하는 자리.



14일 이진아 소속사 측은 “이번 콘서트에서는 재즈장르를 기반으로 다양한 변주를 시도한다. 자유로운 건반위의 감성, 남다른 시선을 포착하는 메시지, 매력적인 보이스까지 이진아의 다양한 모습과 카리스마 넘치는 연주 실황을 만나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 속 이진아는 시크한 무드의 수트차림으로 등장했다. 성숙한 이미지를 선보이며 새 앨범과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 상황.



이진아는 2016년 데뷔 후 ‘애피타이저-배불러’, ‘메인디쉬 -랜덤’을 차례로 발표했다. 6월 말 중으로 첫 정규앨범을 내놓는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사진=안테나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미스터션샤인’ 유연석X변요한, 김태리 향한 애달픈 사랑법 [TV줌인] [TV리포트=김진아 기자] 유연서과 변요한이 김태리를 향한 슬픈 연정을 불태우며 눈길을 모았다. 18일 tvN '미스터션샤인‘에선 동매(유연석)와 희성(변요한)이 애신(김태리)을 위해 자신들의 연정을 드러내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애신의 할아버지 사홍(이호재)는 희성을 찾아와 그의 성정이 선하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허니 이제 그만 애신이 데려가라”고 말했다. 자신이 아닌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있음을 알고 있는 희성은 “말씀 올리기 송구하오나 전 그 여인이 마음에 안듭니다. 웃는 것도 걷는 것도 눈빛 하나 손끝하나까지 무엇하나 다 마음에 안듭니다”라며 마음과 정 반대의 말을 했다. 누구보다 애신을 원하면서도 그녀를 위해 마음에 없는 말을 했던 것.  그러나 애신의 할아버지는 “그 애 성격에 혼인을 깨자 했을테고 쌀쌀히 대했겠지. 그 모든 것을 다 감싸달란 말이네. 혹여 내게 무슨 일이 생기면 그 아이를 꼭 지켜달라는 부탁이니”라고 말하며 희성을 고민하게 만들었다.  동매 역시 애신을 향한 슬픈 사랑을 드러냈다. 애신에게 빚을 지게 만들었고 그녀에게 한달에 한번 동전 한 개씩 받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  애신은 “나를 일본에 팔아넘길 것인가”라고 물었고 그는 “아무것도요. 그저 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애신이 나라를 위한 투사로 활동하는 것에 대해 “그저 잘못 봤고 앞으로도 잘못 볼 겁니다. 애기씨를 잘 보는 새끼가 있으면 눈깔을 뽑아 버릴거다”고 말했다. 그녀 역시 자신의 목숨을 마음대로 살리지 않았느냐고 되물었다.  그는 “돈은 달에 한 번씩 받겠습니다. 그 아이가 전달하는 것을 받은 그 자도 더는 캐지 않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애신은 “지금 나를 평생 보겠다는 건가”라고 말하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애신을 향한 동매와 희성의 사랑법이 눈길을 모은 가운데 이날 방송에선 유진이 자신을 키워준 선교사의 죽음에 오열하는 모습이 방송되며 시련을 예고했다.  김진아 기자 mongh98@naver.com/사진=‘미스터션샤인’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