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장에 과일향"…'코코', '겨울왕국' 4DX 신드롬 잇는다

기사입력 2018-01-12 18:43:5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수정 기자] 영화 '코코'가 4DX 흥행도 이어가고 있다.



'코코'의 흥행에 따라, 역대 국내 최다 관객을 동원한 '겨울왕국'을 잇는 새로운 4DX 관람 열풍과 기록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014년 천만 관객을 동원한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은 자막과 더빙은 물론, 2D부터 3D 그리고 4DX까지 다(多) 포맷 관람 열풍을 일으키며 역대 4DX 국내 최고 관객수 48만 기록을 수성한 바 있다. 설원을 재현한 듯한 환경효과는 물론, 다양한 음악의 특성에 맞춘 모션체어 효과까지 더해져 4DX는 폭발적 인기를 끌었다.



디즈니•픽사의 '코코'는 '겨울왕국' 작곡가 로버트 로페즈&크리스틴 앤더슨-로페즈 부부가 맡은 OST는 물론, '업'으로 아카데미와 골든 글로브, 그래미 어워즈까지 휩쓴 마이클 지아치노 음악감독이 지휘한 선율이 영화 전반에 흐른다. '코코' 4DX는 영상과 음악이 만들어낸 감정선을 중심으로 모션과 진동, 바람 등의 효과가 다이나믹하게 어우러지며 마치 오감체험 뮤지컬 공연을 관람하는 듯한 4DX 전매특허 ‘리드미컬 모션’으로 온몸을 전율케 하는 음악이 특색인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의 진수를 선보인다.



죽음의 날을 축제처럼 기리는 분위기에 맞춰 꽃, 과일과 같이 달콤한 향을 연출하여 오감을 자극한다. 특히, 4DX는 다양한 악기들뿐 아니라 영화 속 다양한 소리들을 진동의 선율로 연주해 내는데, 해골들이 걸을 때 마다 나는 '달그락 달그락' 소리 또한 4DX 모션 진동과 어우러져 입체적 재미를 더할 것이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코코' 포스터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