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룩@재팬] 요시키 "토시 엑스재팬 탈퇴, 아버지 잃은 정도의 충격"

기사입력 2018-01-12 13:00:15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설이 기자] 엑스재팬 요시키가 엑스재팬 해체 당시 심경을 밝혔다.



10일 일본 모델프레스 보도에 따르면 요시키는 지난 9일 방송된 TBS 토크쇼 '마츠코가 모르는 세상'에 출연, 보컬 토시의 탈퇴 및 팀 해체, 그리고 재결합의 전말을 고백했다.



우선 1997년, 멤버 토시의 탈퇴에 대해 "밴드 멤버 이전에 소꿉친구이자 가족이었다"면서 "아버지를 잃었을 때 정도의 충격이었다"고 당시 심경을 밝혔다. 그는 "X라는 문을 완전히 닫아버렸다. 열쇠를 달아 사슬로 감아버렸다. 이 문은 평생 열고 싶지 않다고 생각한 시점에서 엑스재팬은 없다고 결정했었다"고 회상했다.



다시는 토시를 볼 수 없을 줄 알았다는 요시키, 재결합은 어떻게 성사된 걸까? 요시키는 토시를 세뇌한 사이비 종교 교주가 "엑스재팬을 재결성해 더 많은 돈을 바치라"고 말했다며, 토시가 연락을 취해왔다고 말했다.





요시키는 "평범하지 않다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혹시 도쿄돔 라이브로 감각이 돌아올지도 모른다고,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생각했다"며, 토시의 연락이 재결합의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MC 마츠코가 "함께 다시 시작한 이후 토시도 서서히 이쪽으로 돌아온 느낌인가" 묻자 요시키는 "글쎄요"라고 말하고는 조용히 고개를 끄덕였다.



엑스재팬은 1985년 엑스(X)라는 이름으로 결성, 1992년 팀명을 엑스재팬으로 바꾸고 활동해오다 멤버 히데의 죽음, 토시의 탈퇴 등을 겪은 뒤 1997년 해체했다. 팀 해산 10년 만인 2007년 재결합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X-JAPAN 홈페이지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