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룩@차이나] 왕리홍, 극성女팬에 습격 "가족에게 전화도 해봤지만…"

기사입력 2017-11-15 08:39:42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설이 기자] 중화권 톱스타 왕리홍이 극성팬에게 습격을 당한 사건을 언급했다.



14일 중국 시나연예는 왕리홍이 최근 모 프로그램 녹화 중 중국 난징 공항에서 한 여성 팬으로부터 별안간에 폭언을 들었다. 이 여성은 수년 동안 왕리홍을 쫓아다닌 극성팬으로, 자신이 왕리홍과 결혼을 했다 버림받았다는 망상에 사로잡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돌발 상황도 극성팬의 왕리홍을 향한 분노 표출이었다. 여성은 왕리홍에게 "왕리홍 나와라, 남자 아니냐"며 고함을 질렀고, 이 모습은 프로그램 카메라에 담겼다.



이 여성의 돌발 행동은 처음이 아니다. 과거 왕리홍이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던 중 물병을 맞은 사건의 가해자도 이 여성이다. 참다못한 소속사는 이 여성이 왕리홍에게 폭언을 퍼붓는 모습을 편집한 영상을 공개한 뒤 "이 여성을 보면 현장 직원에게 알려달라"고 공지까지 했다.



왕리홍은 "여자의 가족에게 전화를 해 대화를 해보려고 했지만 자신들과 상관없다며 전화를 끊어버렸다"고 토로하며 "그녀는 폭력적이다. 밀고, 잡아당기고. 조금 조심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대만 출신 싱어송라이터이자 배우 왕리홍은 2013년 11월 10살 연하의 일반인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차이나포토프레스(CFP) 특약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김재욱, 악플→SNS 탈퇴…점점 커지는 '며느리' 논란 [종합] [TV리포트=신나라 기자] 개그맨 김재욱이 돌연 SNS 계정을 폐쇄했다. 가족 예능 프로그램 방송 이후 시청자들의 뭇매를 맞은 것이 그 원인으로 해석되고 있다. 김재욱과 아내 박세미는 현재 방송 중인 MBC 3부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 중이다.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끄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방송에서는 결혼 6년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의 눈물 겨운 시집살이가 공개됐다. 임신 8개월의 몸인 그녀는 20개월 아들까지 데리고 남편 김재욱 없이 힘겹게 시댁에 도착했다. 이어 만삭의 몸으로 음식준비까지 거들었다. 이것은 시작에 불구했다. 박세미의 시부모님은 자녀계획에 관여하는가 하면, 제왕절개를 하라는 의사의 권유에도 불구하고 며느리에게 자연분만을 요구했다. 어처구니 없는 상황에서 한 발 물러나 우유부단한 태도를 보인 김재욱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결국 김재욱은 쏟아지는 관심과 악플에 부담을 느꼈는지 SNS를 탈퇴했다. 대체 김재욱은 이 프로그램에 왜 출연한 걸까. 이 프로그램을 통해 김재욱이 얻고 가는 것은 무엇인지 볼수록 의문이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